Wednesday , October 16 2019
Home / korea / [김종덕의 북극비사]세계 최강 원자력 쇄빙선 에 올라 북극해 를 달렸다

[김종덕의 북극비사]세계 최강 원자력 쇄빙선 에 올라 북극해 를 달렸다



지난 3 월 러시아 의 핵 추진 쇄빙선 승리 50 주년 기념호 가 북극 바다 를 항해 하고 있다. [TASS=연합]

지난 3 월 러시아 의 핵 추진 쇄빙선 승리 50 주년 기념호 가 북극 바다 를 항해 하고 있다. [TASS=연합]

③ 세계 최대 원자력 쇄빙선 의 기억

3 년 전 8 월 말, 나는 베링해 위쪽 북극 추크 치해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159 . 짙 푸른 파도 가 몰아 치는 북극 바다 속 의 아우라 를 풍기고 있었다. 계절 은 한여름 이지만 강풍 이 부는 영상 5 도의 바다 는 매섭게 추웠다. 흥분 과 두려움 이 동시에 몰려 왔다. 북극 바다 에서 그것도 원자력 쇄빙선 이라니 … 승리 59 주년 기념호 의 첫 인상 은 거대한 상어 처럼 졌다 졌다,

그해 초여름 나는 러시아 정부 로부터 북극해 를 항행 원자력 쇄빙선 ‘승리 50 주년 기념호’ 위에서 열리는 국제 회의 초청장 을 받았다. 정부 대표단 의 일원 으로 북극해 항해 를 경험 북극 의 항구 에 발 디딜 수 있는 기회 였다. 솔직히 말하면 처음 이 회의 에 초청 을 받았을 러시아 조선소 파란만장 하고??????????? 들었다 들었다 들었다 들었다 들었다 들었다 들었다 들었다 들었다 들었다 들었다 들었다 들었다 들었다. 하지만 러시아 의 권력층 인사 들 과 세계 의 전문가 들 도 같 같 탑승 탑승 안도감 안도감 과 다시 오지 기회 이 이 이 이 이 이 응했다 응했다.

승리 50 주년 기념호 선상 에서 기념 사진 을 찍었다.

승리 50 주년 기념호 선상 에서 기념 사진 을 찍었다.

멀고도 먼 원자력 쇄빙선 타는 길

북극해 를 다니는 선박 중에서 가장 강력 하다는 원자력 을 타기 위한 여정 은 간단치 않았다. 그 배 는 시베리아 동쪽 북극 바다 에서 대기 있지만 있지만 한국 에서는 바로 수 라 라 라 라 라 크바 크바 크바 했다 했다 했다 했다. 부산 을 떠나 인천 공항 에서 으로 으로 시간 을 날아서 모 크바 크바 크바 크바 크바 후 후 후 후 후 후 러시아 동쪽 동쪽 끝 코트 코트 코트 추 추 코트 코트 코트 코트 추 코트 코트 코트 추 추 추 코트 동 동 다시 크바 크바 크바 크바 '아나 디르' 라는 곳에 도착한 것은 8 월 마지막 날 이었다.

아나 디르 공항 에 내려 추 코트 카 들의 무사 을 기원 하는 의식 뒤로 뒤로 향했다 향했다 향했다 향했다 향했다 향했다 향했다 향했다 향했다 향했다 향했다 향했다 향했다 향했다 향했다 향했다 향했다 항구 에서 다목적 구조선 (MSV) 인 카레 프호 를 타고 를 또 다시 3 시간 여 항해 한 끝에 마침내 선상 회의 가 열리는 ‘승리 50 주년 기념호’ 로 탈 수 있었다. 단지 회의장 에 도착 하기 위해 비행기 와 동 이동 동 데만 꼬박 24 시간 을 소비 했고 날짜 로 는 이틀 이 걸린 것이다.

승리 50 주년 기념호 가 지난 4 월 얼음 을 깨 면서 북극 바다 를 하고 있다. [TASS=연합]

승리 50 주년 기념호 가 지난 4 월 얼음 을 깨 면서 북극 바다 를 하고 있다. [TASS=연합]

'2 차 세계 대전 승리 기념' 핵 추진 쇄빙선

세계 최대 의 ‘쇄빙’ ’할 수 있는‘ 승리 50 주년 기념호 (50 Let Pobedy, 50th Anniversary of Victory) ’는 원자력 쇄빙선 으로 매우 특별한 다 이다. 으로부터 으로부터 30 년 전인 1989 년 당초 ‘우랄’ 이라는 이름 으로 건조 가 시작 되었다. 하지만 곧 구소련 의 붕괴 로 건조 가 중단 가 가 1995 년 세계 2 차 대전 승리 50 주년 을 기념 한다는 의미 가 추가 되어 다시 건조 를 시작 했다. 이후에도 난관 은 계속 됐다. 화재 등 우여곡절 끝에 무려 ‘승리 60 주년’ 이 지나서야 또 다시 건조 시작 했다.

결국 건조 를 시작한 지 무려 18 년 만인 2007 년 5 월 에야 완성 된 선박 이다. 그래서 이 배 의 나이 를 30 살이 라고 해야할지 12 살이 라고 해야할지 애매 하다. 이 쇄빙선 은 완성되 자마자 2007 년 8 월 2 일 러시아 북극점 해저 에 1 미터 짜리 티타늄 으로 만든 러시아 깃발 을 을 꽂고 해저 해저 후 후 후 후 후 후 후 북극 하는 북극 북극 북극 하는하는북극 인프라 로서 자리 를 잡아 갔다.

원자력 쇄빙선 승리 50 주년 기념호 선상 곳곳 에 방사선 지역 표시 를 해두 있다.

원자력 쇄빙선 승리 50 주년 기념호 선상 곳곳 에 방사선 지역 표시 를 해두 있다.

원자로 2 기 싣고 시속 40㎞ 로 북극 바다 항해

승리 50 주년 기념호 는 현존 하는 지구 최강 비 군사 목적 다 이다. 길이 159.6m, 폭 30m, 배수량 2 만 5840t 의 이 배 171MW 원자로 2 기로 50t 짜리 프로펠러 3 기를 돌려 최대 속도 시속 21.4 노트 (약 40㎞) 의 속도 를 낸다. 최대 최대 2.8m 두께 의 얼음 을 깰 수 있다. 우리나라 첨단 쇄빙 연구 선 아라 온 호가 최대 시속 16 노트 (약 30㎞), 쇄빙 능력 1m 인 것과 비교 하면 승리 50 주년 기념호 의 힘 이 어느 정도 인지 수 있다.

원자력 쇄빙선 이라 해서 연료 교체 없이 다닌다고 생각할 수 있지만, 승리 50 주년 기념호 는 5-7 년 에 한 번 우라늄 연료 를 교체 (250㎏) 한다. 외부 승객 은 최대 128 명 까지 수용 이 가능 하고 승무원 은 140 명이 탑승 하고 있다. 식수 는 해수 담수화 장비 용 이용 하여 하루 t 100t 최대 이 가능 하게 설계 되어 있다. 모든 쓰레기 는 소각 처리 된다.

승리 50 주년 기념호 의 미션 은 북극 바다 의 에스코트 다. 북동 항로 를 이용하는 상선 앞에서 바다 에 된 얼음 을 깨어 줌으로써 안전한 운항 조건 을 제공 하고 만일 의 상황 한다 한다 한다. 물론 공짜 가 아니다. 그 밖에 과학 조사 활동, 관광 등 다목적 으로 활용 되고 있다. 특히 매년 1 인당 4 만 달러 에 가까운 승선료 받고 받고 100 여명 의 관광객 (대부분 중국인) 을 태우고 북극점 까지 왕복 하는 관광 프로그램 을 운영 하고 있다. 2014 년 에 개최 된 러시아 소치 올림픽 때는 를 북극점 용 용 이용 되기도 했다. 모항 지인 무르만스크 에서 북극점 까지 2300 여 ㎞ 거리 를 하면서 도달 하는데 80 시간 정도 걸린다.

지난 8 월 러시아 학생들 이 원자력 쇄빙선 승리 50 주년 기념호 를 타고 북극해 를 하는 모험 프로그램 을 경험 한 후 돌아 돌아 왔다.[TASS=연합}[TASS=연합}

지난 8 월 러시아 학생들 이 원자력 쇄빙선 승리 50 주년 기념호 를 타고 북극해 를 하는 모험 프로그램 을 경험 한 후 돌아 돌아 왔다.[TASS=연합}[TASS=연합}

얼음 덮힌 북극 바다 에선 원자력 쇄빙선 이 탁월

그런데 왜 지구상 에서 가장 춥고 위험한 얼음 인 북극해 이 이 이 다니는 것일까. 그것은 북극 바다 가 가진 특성 때문 이다. 얼음 이 덮혀 있는 바다 에서 배 를 운항 위해서는 얼음 을 부수고 지나갈 있는 이 이 이 이 이 하다. 이 쇄빙 능력 은 배 의 무게 에 크게 좌우 되는데 무거워 지면 많은 연료 필요 하다. 이 연료 를 자주 공급할 수 있는 이 이 하지만 하지만 북극해 의 연안 이 이 이 이 이 이 이 이 하다 하다 하다. 그래서 장기간 연료 공급 이 이 없는 원자력 추진 선박 들 북극해 북극해 다니고 있는 것 다것 다 원자력 쇄빙선 은 다른 연료 를 사용 하는 상의 상의 상의 상의 상의 상의 있다 있다 있다.

중국 이 최근 원자력 쇄빙선 건조 를 공언 한 바 있다. R&D 도 국가 연구 개발 (R&D) 과제 로 선박용 원자로 개발 위한 기초 연구 에 들어갔다 는 뉴스 를 읽은 적이 있다. 일체형 소형 원자로 라 연료 를 한 번 이 이 이 이 이 이 까지 연료 교체 를 할 필요 없다고 한다 한다. 앞으로 북극 바다 가 원자력 쇄빙선 의 이 이 될지도 모를 이다.

④ 회 에서 '원자력 쇄빙선 의 기억' 이어 갑니다.

배너 _ 김종덕 의 북극 비사

배너 _ 김종덕 의 북극 비사



Source link